UPDATED 2019.6.14 금 20:01
상단여백
HOME 뉴스 정보
마을에서 '이런 거' 배우고 싶을 때 오세요은평구평생학습관, 주민 주체된 '우리동네배움터' 운영
  • 은평시민신문
  • 승인 2019.06.14 10:10
  • 댓글 0

은평구평생학습관(관장 이창식)은 주민이 생활권 근거리에서 원하는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하고 이웃과 함께 실행하는 시민주도 평생학습 체계를 만드는 <생활단위 시민 평생학습 시스템 구축>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카페, 공방, 작은도서관, 마을회관 등의 학습공간을 ‘우리동네배움터’로 선정하여 다양한 시민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것으로, 현재 16곳에서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각 배움터는 주민들이 참여하는 시민교육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주민들의 의견 수렴 과정을 통해 공간운영과 지역 맞춤 특성화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한다.

이것은 기존의 취미·교양 강좌 위주의 학습형태를 넘어 주민이 주체가 되어 지역의제까지 논의할 수 있어, ‘학습자치가 생활자치’로 연계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한다는 데에 그 의미가 있다.

대표적 사례로 진관동에 위치한 물푸레북카페는 고전 읽기, 손뜨개, 수제노트만들기, 보드게임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마을 주민들로 구성 된 학습공동체 커뮤니티를 활발히 운영하고 있으며, 신사동에 위치한 자파리공작소는 주민들이 마을공방으로 만든 공간으로 민화, 도예, 연필화, 자수, 일본어, 일본요리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6~7월은 주민들이 개인 취향 및 관심에 맞는 다양한 시민 교육에 참여하고, 이웃과 함께 배움의 즐거움도 공유할 수 있도록 기획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은평구평생학습관 홈페이지(http://edu.eunpyeo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은평시민신문  epnews@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평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