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7.17 화 20:07
상단여백
HOME 뉴스 정보
성평등지원센터 혁신파크에 개관성평등 문화확산 활동 나선다
  • 정민구 기자
  • 승인 2018.04.03 16:57
  • 댓글 0

 

출처 서울시성평등활동지원센터

성평등 활동가와 단체들이 함께 정보와 소식을 공유할 수 있는 ‘서울시 성평등활동지원센터(이하 성평등지원센터)’가 서울혁신파크 에 문을 열었다. 성평등지원센터는 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 내용을 기록으로 남기고 소통할 수 있게 하는 구심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성평등지원센터는 전용면적 315㎡(95평) 규모로 교육장, 상담실, 코워킹존, 인큐베이팅룸, 휴게공간으로 구성된다.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지원센터는 지난해 10월 서울시 성평등 기본조례가 지원센터 설립근거를 담아 개정되면서 만들어지게 됐다. 센터는 성평등한 사회조성을 위한 중간지원조직인 사단법인 여성사회교육원이 2년 동안 위탁 운영한다.

서울시는 일상에서 성평등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원센터를 통해 성평등 기반사업을 지원한다. 이는 성평등 활동 단체와 활동가들의 활동 내용과 성평등 관련 기록물을 축적하고 성평등 활동의 다양한 소식들과 자원을 공유하는 사업이다. 활동가들이 소통할 수 있는 온라인 창구도 구축한다.

성평등 활동을 전개하고자 하는 개인이나 모임을 대상으로 다양한 자원을 연계해 조직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하는 '인큐베이팅 사업'도 진행한다. 상담과 컨설팅을 지원하고 공간도 제공한다. 인큐베이팅룸 입주자들은 1년의 입주기간 동안 단체설립을 위한 교육, 상담·법적 지원 등을 받는다. 첫 입주자로는 2~3개 단체를 6월 공모를 통해 선정할 예정이다.

노주희 서울시 성평등활동지원센터장은 “우리 사회에 만연한 성차별 문화를 성찰하고 돌아보는 계기를 만들고 성평등 활동가들과 연대해 성평등 사회를 만드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민구 기자  journalkoo@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자한당 보이콧 속, 상임위원장 선출마친 은평구의회
자한당 보이콧 속, 상임위원장 선출마친 은평구의회
자연과 사람이 조화로운 세상을 만들어요!
자연과 사람이 조화로운 세상을 만들어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