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3 목 14:19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은평성모병원, 서울 서북권 응급의료센터로 지정
  • 정민구 기자
  • 승인 2020.01.08 20:07
  • 댓글 0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이 개원 8개월 만에 서울 서북권 응급 환자의 생명을 책임지는 서울시 지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됐다.

지정 기간은 2020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2년이다. 지역응급의료센터는 중증 응급환자 치료에 필수적인 기관으로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에 따라 특별시와 광역시에서 인구 100만명당 1개소를 지정한다.

지난해 4월 개원한 은평성모병원 응급의료센터는 급성심근경색, 급성뇌졸증, 중증 외상환자 등 3대 중증 응급환자 신속진료시스템을 갖추고 응급의학 전문의 24시간 상주, 주요 임상과 전문의 24시간대기 당직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또 서울서북권에서는 유일하게 24시간 소아청소년과 전문의가 상주하는 소아응급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초대형 헬리포트를 활용해 환자 헬기이송에 완벽하게 대응하고 있다.

앞서 서울시에서 실시한 응급의료센터 평가 및 현장 실사에서 은평성모병원은 응급의료시설 및 장비, 인력, 운영 계획 등 모든 면에서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

정민구 기자  journalkoo@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은평시민신문 '2020 지역신문발전위원회 우선지원대상' 선정
은평시민신문 '2020 지역신문발전위원회 우선지원대상' 선정
민주당 “하위 20% 28일 개별 통보”…이의신청 가능
민주당 “하위 20% 28일 개별 통보”…이의신청 가능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