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8.22 목 17:00
상단여백
HOME 뉴스 정보
은평구, ‘수어통역센터 확장 및 농아인 쉼터’ 개관다양한 프로그램 및 쉼터를 운영하여 농아인 복지증진할 듯
  • 은평시민신문
  • 승인 2019.08.05 17:35
  • 댓글 0
지난 1일 증산동에 위치한 농아인 수어통역센터 확장 및 쉼터 개소식에서 김미경 은평구청장 및 내빈들이 수어로 ‘사랑합니다’를 표현하고 있는 모습.

은평구는 8월 1일 오후 3시 MG새마을금고 우리들증산지점에서 의사소통이 어려워 일반 복지시설 이용이 힘든 농아인을 위한 “수어통역센터 확장 및 농아인 쉼터 개소식”을 개최하였다.

기존 은평구 수어통역센터는 98㎡의 작은 공간에서 수어통역 및 상담, 수어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였으나 센터로 방문한 농아인들이 상담공간이 협소하고 휴식공간이 없어 상당히 불편하였다.

이에, 은평구는 농아인 쉼터를 마련하고자 서울시와 협의 및 예산을 지원받아 올해 상반기 중 기존 수어통역센터였던 (구)증산동 주민센터 건물을 내부 리모델링 하여, 종전의 시설보다 2배가 넘는 면적을 확장하고, 쉼터를 새롭게 조성하였다.

농아인 쉼터 개관식에는 김미경 은평구청장을 비롯해 시‧구의원, 농아인협회 회원 및 장애인 복지시설 관계자들, 일반주민들이 개관을 축하하기 위해 많이 참석하였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격려사에서 “서울시에서 8번째로 개소하게 된 은평구 농아인 쉼터 개소식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면서 “은평구의 많은 농아인들이 장애인복지관 등 일반시설을 이용할 수 없어 안타까움이 컸는데 이제 농아인 쉼터 개설로 농아인분들의 활기찬 생활을 지원해 줄 수 있어서 기쁘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김 구청장은 “앞으로도 은평구 3,100여 명의 청각·언어 장애인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연옥 은평구의회 의장은 축사에서 “농아인의 경우 장애 특성상 의사소통이 어려워 어르신 사랑방과 같은 일반 복지시설 이용이 힘들었다”면서 “이 모든 것이 가능할 수 있게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또, “농아인 쉼터의 진정한 주인은 여기 계신 여러분이고, 서로 채우고 가꾸고 나누는 공간으로 발전하길 바란다며 개관식을 진심으로 축하 드린다”고 말했다.

신동숙 은평구 수어통역센터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농아인 쉼터 개소식에 참여해주신 김미경 은평구청장님과 이연옥 은평구의회 의장님을 비롯한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 말하고 “듣고 말하지 못하는 장애로 갈 곳이 없는 분들께 이제는 언제든지 자유롭게 오고가고, 배움의 문을 두드릴 수 있도록 농아인 쉼터가 그 역할을 하고 회원 여러분들의 의견에 귀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은평구 수어통역센터에서는 휴게실, 다목적 회의실, 교육실, 사무실 등 공간을 구성하여 수어통역 지원, 농아인 사회화 교육, 정보검색, 다양한 여가 프로그램, 시청각자료 시청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 및 운영하여 명실상부한 은평구 농아인의 거점 공간으로 자리할 예정이다.

은평시민신문  epnews@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평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10년의 꿈 되돌아보기 - 시민, 지금, 여기"에 초대합니다
주민이 정말로 주인이 되려면
주민이 정말로 주인이 되려면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