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8.18 일 20:40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동 불편한 어르신, 은평구에서 돌봄택시 타세요!서울시 자치구 유일하게 노인일자리 연계하여 이용도우미 배치
  • 은평시민신문
  • 승인 2019.06.03 09:39
  • 댓글 0
지난 31일 열린 발대식 사진.

은평구는 모두타 돌봄택시 성공적인 조기정착을 위해 5월 31일 은평구청광장에서 은평구 모두타 돌봄택시 발대식을 갖고 힘찬 출발을 하였다. 돌봄택시란 집에서 생활하는 장기요양 어르신 등 교통약자가 외출할 경우에 이용할 수 있는 전용차량 서비스이다.

발대식에는 은평구 참여업체인 상환운수, 상록실업 관계자 및 건강보험공단은평지사, 은평시니어클럽 등 15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하여 함께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보건복지부와 서울시 택시운송사업 조합간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올해까지시범사업으로 운영하며, 서울시 50대, 은평구 8대가 참여하고 있다. 이번 시범사업 성과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은평구는 돌봄택시 이용시 보호자 없이도 외출이 가능할 수 있도록 노인일자리와 연계하여 이용도우미를 배치하여 지원한다.

지난 5월 은평시니어클럽을 수행기관으로 지정하여 60세 이상 건강하신 어르신 16명을 선발하였으며 직무교육을 완료하였다. 이들은 돌봄택시 운행과 함께 택시회사에 배치되어 병원, 관공서, 은행 등 이용시 보조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용방법은 최소 1일전 ‘모두타 돌봄택시 예약센터’(☎1522-8150)를 통해 예약한 뒤에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 시간은 평일(주 5일) 07시~19시, 이용도우미는 09시~16시까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장기요양 1~4등급 재가급여 이용자는 올해까지 전용카드를 발급받아 월 5만원 한도 내에서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건강보험공단 지사(노인장기요양보험 운영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단, 서울시 내에서만 이용 가능)

김미경 구청장은 발대식에서 “인구 초고령화 대응을 위해 노인돌봄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정책 및 우수사례 발굴이 필요하며, 이번 돌봄택시 사업이 민관이 협업한 우수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은평시민신문  epnews@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평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1조 그루면 해결할 수 있다고 한다!
1조 그루면 해결할 수 있다고 한다!
지역에너지기본조례 실행으로 기후변화시대 대처 필요
지역에너지기본조례 실행으로 기후변화시대 대처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