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8.18 일 20:40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민간위탁 복지시설, 종사자 고용 안정으로 서비스 증진한다이병도 시의원, 서울시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고용 안정을 위한 근거 마련
  • 은평시민신문
  • 승인 2019.05.30 19:06
  • 댓글 0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이병도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은평2)은 지난 5월24일(금) 사회복지시설의 위ㆍ수탁기관 변경 시 종전 종사자의 고용승계에 관한 규정을 명문화 한 「서울특별시 사회복지시설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이병도 의원은 “서울시의 사회복지시설 대부분은 민간위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위탁기간이 5년 이내로 정해져 있어 재위탁 심사를 통해 수탁기관이 바뀌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현행 규정상 수탁기관 변경 시 종사자의 고용승계에 관한 근거가 마련되어 있지 않아 수탁기관이 바뀔 때마다 종사자들은 고용 불안을 겪을 수밖에 없는 상황에 놓여 있다”고 말했다.

이어 “수탁기관이 바뀔 때마다 일자리를 위협받는다면 제대로 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어렵고, 업무의 연속성과 전문성도 떨어지게 된다”면서, “수탁기관이 변경된 경우에도 종사자들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조례를 개정했다”고 밝혔다.

개정 조례안에는 ‘시장은 사회복지시설의 위탁기간 중 또는 위탁기간 만료 후 수탁기관이 변경된 경우 종전 종사자의 고용승계를 위해 노력하여야 한다’는 규정을 신설했다.

이병도 의원은 “이번 개정 조례가 잘 통과되어 이를 근거로 실효성 있는 정책이 추진되기를 기대한다”며, “복지시설 종사자의 고용 안정과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더욱 세밀하게 챙겨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 사회복지시설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서울시의회 제287회 정례회에 상정될 예정이다.

은평시민신문  epnews@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평시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1조 그루면 해결할 수 있다고 한다!
1조 그루면 해결할 수 있다고 한다!
지역에너지기본조례 실행으로 기후변화시대 대처 필요
지역에너지기본조례 실행으로 기후변화시대 대처 필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