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5 월 19:25
상단여백
HOME 뉴스 정보
은평구청 계단에 유명 문인들의 시 전시
  • 정민구 기자
  • 승인 2017.12.28 21:09
  • 댓글 0

-은평구청에서 시인들과 함께 계단을 걸으며 시산책
-은평구 대표문인 정지용 ‘녹번리’, 윤동주 ‘서시’ 등 14편의 작품 감상

“은평구청에 오면 우리고장 문인들과 함께 산책을 즐길 수 있습니다.”

은평구청이 청사를 이용하는 직원 및 내방 민원인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평범했던 계단을 시(詩)와 낭만이 흐르는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했다고 밝혔다. 

은평구는 민선5기 김우영 구청장 취임 후 ‘문학의 고장, 은평’을 슬로건으로 내세워 한옥마을 조성, 한옥박물관 건립, 한국문학관 유치 활동 등 문학 시설 구축 및 구민 문화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해 노력해 왔다. 또한 통일에 대비한 서울의 관문으로 중요한 길목에 있는 은평구는 분단전후 한국대표문인 정지용, 윤동주 등의 주 활동무대이기도 하다.

이번 사업 또한 은평구와 특별한 인연을 맺은 유명 문인들의 시(詩)를 전시하여 내방 민원인들에게 ‘문학의 고장 은평’을 대외적으로 알리고자 기획되었으며,. 직원들의 설문조사를 통해 정지용 시인의 ‘녹번리’, 윤동주 시인의 ‘서시’ 등 총 14편의 작품과 함께 문인들의 이력을 소개했다.   

김우영 은평구청장은 “청사를 찾는 방문자는 물론 평소 운동량이 부족한 직원들에게 걷기 운동 동기를 부여함으로써, 건강도 챙기고 문인들의 작품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밝히면서, “앞으로 이용자들의 만족도 조사와 의견을 수렴해 동 주민센터 등 공공기관 건물에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민구 기자  journalkoo@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