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7.17 화 20:07
상단여백
HOME 우리동네 포토뉴스
장애인 주차 구역을 막으면 안돼요!
  • 정민구 기자
  • 승인 2017.12.07 21:44
  • 댓글 0

 

비어있는 장애인 전용 주차 공간에 차량들이 불법주정차로 가로막아 장애인들이 이용하지 못해 불편을 초래했다.

7일 은평문화예술회관 지하 주차장은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강연으로 만차였다. 주차장 대부분은 이중주차가 되어있을 정도로 차량이 많았다. 하지만 비어있던 2곳의 장애인 전용 주차공간에도 차량들이 이중주차를 해 장애인들이 장애인 전용 주차공간을 이용하지 못했다.

장애인·노인·임산부 등의 편의증진 보장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내 및 앞뒤·양옆과 진입로에 물건 등을 쌓아놓을 때, 또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선과 전용표시 등을 지우거나 훼손하는 경우 5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명시하고 있다.

장애인을 배려하기 위해 만들어진 장애인 주차 공간. 시민들의 배려가 필요해 보인다.

정민구 기자  journalkoo@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자한당 보이콧 속, 상임위원장 선출마친 은평구의회
자한당 보이콧 속, 상임위원장 선출마친 은평구의회
자연과 사람이 조화로운 세상을 만들어요!
자연과 사람이 조화로운 세상을 만들어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