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1 월 19:30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은평 쓰레기문제 해결 대안은?은평 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 추진 주민설명회 무산
  • 정민구 기자
  • 승인 2017.11.15 09:29
  • 댓글 0

지난 11월 10일 진관동 주민센터에서 열린 은평 광역자원순환센터(이하 자원순환센터) 건립 추진 주민설명회가 1분도 진행되지 못한 채 고양시와 은평뉴타운 일부 주민의 반발로 무산됐다. 이날 무산된 주민설명회는 내년부터 본격 추진될 자원순환센터에 대해 은평구청이 은평 주민들의 의견을 묻기 위한 자리였다.

고양시와 은평뉴타운은 왜 반대하나?

주민설명회가 열리기 전 진관동 주민센터에서는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 백지화’를 요구하는 고양시와 은평뉴타운 주민들의 합동 촛불집회가 열렸다. 10만여 명이 거주하는 은평뉴타운과 삼송지구, 지축지구에 폐기물 처리시설이 건립되는 것은 부적합하다는 주장이다.

이곳 주민들은 매일 150톤의 재활용품이 선별·적환되는 과정에서 악취와 비산먼지가 발생할 것이라 주장한다. 또한 새벽에 재활용폐기물을 수거, 운반, 반출하는 차량들이 약 400회 출입을 하는데 이로 인한 소음과 매연으로 위해요소가 발생할 것이라 말한다.

주민들은 자원순환센터 건립이 헌법 제10조 행복추구권과 제35조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권리를 박탈하는 행위라며 건립을 강력하게 반발했다.

고양시의 한 주민은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가 처음 추진되던 시기와 지금 아파트가 지어지고 주민들이 입주하고 있는 지금 시기는 상황이 완전히 다르다”라며 “자원순환센터 건립부지에 더 가까이 거주하는 고양주민들은 자원순환센터의 백지화를 요구한다”고 강하게 주장했다.

은평 광역자원순환센터 왜 필요할까?

현재 은평구의 폐기물 처리 자립도는 33%다. 일반폐기물, 음식물폐기물, 재활용폐기물 중 유일하게 재활용폐기물만 수색집하장에서 재활용품 선별을 하고 있다. 일반폐기물은 양주 매립시설로, 음식물폐기물은 강동구 음식물 재활용센터로 보내는 상황이다. 

이처럼 폐기물 처리 자립도가 떨어지다 보니 ‘쓰레기 대란’이 발생할 수 있다는 불안감과 폐기물 처리 예산 증가 현상이 매년 나타나고 있다.

2001년에 만들어진 수색집하장은 하루 30톤 규모의 재활용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다. 하지만 매일 13톤 이상의 초과 용량으로 작업공간이 부족한 상황이다. 게다가 시설이 노후 돼 작업안전과 화재에 취약해 언제 시설 가동이 멈출지 모른다. 또한 최근에는 양주시와 강동구가 폐기물 반입을 꺼리고 있어 ‘쓰레기 대란’의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은평구청은 올해 1월 인접한 서대문구와 마포구 간의 3자 폐기물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이는 은평구가 재활용폐기물, 서대문구가 음식물폐기물, 마포구가 소각시설을 맡아 폐기물을 처리하자는 협력체계다.

이런 이유로 은평구는 폐기물 처리에 대한 효율성과 ‘쓰레기 대란’에 대한 불안감 모두 해결할 수 있는 자원순환센터가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다. 

반지하로 지어져야만 할까?

진관동 76-20번지(3400평 규모)에 건립 예정인 자원순환센터는 총사업비 498억 원을 투입해 반지하로 건립을 추진 중이다. 지하에는 재활용품 반입장과 스트로폼 감용시설, 생활폐기물적환시설 등이 만들어질 예정이다. 지상에는 재활용선별시설과 관리시설, 홍보시설 등이 계획돼 있다.

이에 대해 앞으로 10년 이상 사용될 자원순환센터가 반지하가 아닌 완전 지하화로 지어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를 요구하는 주민들은 단적인 예로 하남시 유니온파크를 들고 있다. 유니온파크 지하에는 소각시설·음식물처리시설·재활용시설·하수처리시설이 건립돼 있고 지상에는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공원이 만들어져있다. 

이에 대해 은평구청은 “완전 지하화를 하게 되면 250억원의 예산이 더 필요하다”며 난색을 표하고 있다. 

결국 자원순환센터 설립문제, 완전 지하화문제는 은평구청의 의지에 달린 것으로 보인다. 고질적으로 반복되는 쓰레기처리문제를 위해 주민설득과 과감한 투자를 할 것인지 또다시 미봉책 수준으로 대처해 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정민구 기자  journalkoo@epnews.net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민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연말이 두려운 사람들
연말이 두려운 사람들
장애인 주차 구역을 막으면 안돼요!
장애인 주차 구역을 막으면 안돼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