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일 21:25
상단여백
HOME 연재
바람이 차다
  • 최영교 / 반짝반짝사진방 대표
  • 승인 2017.03.03 19:55
  • 댓글 0

바람이 차다. 오늘도 해는 지고 우리는 계속 불을 지펴야한다. 어떤 목적이 있어서라기 보다 지금 이 순간을 올바로 살기위해서 그렇게 해야 한다. 올바로 산다는 것은 그 자체로 축복이다. 비로소 세상의 아름다움이 드러나기 시작한다. 

최영교 / 반짝반짝사진방 대표  

<저작권자 © 은평시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교 / 반짝반짝사진방 대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산재보험의 사각지대를 없애자
산재보험의 사각지대를 없애자
11월11일은 ‘윌리엄 쇼’를 추모하는 날
11월11일은 ‘윌리엄 쇼’를 추모하는 날
여백
Back to Top